본문 바로가기

30% 절전하면 전기료 10% 차감

 
 
공유 :
 
30% 절전한 일반 가정에게 전기요금을 10% 차감해주는 한시적 인센티브제가 시행된다.

12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올해 7~8월 전력사용량이 지난 3년 같은 기간보다 30% 이상 줄어든 가정에 한해 전기요금을 10% 차감한 포인트를 주기로 했다. 20~30% 줄었으면 5% 차감 포인트를 제공한다.

차감 포인트는 올 연말까지 카드 포인트처럼 사용 가능하다. 예컨대 7~8월 전력사용량을 30% 이상 줄여 5만원을 전기료로 낼 경우 5000포인트를 받아 9∼12월 전기요금을 납부할 때 보탤 수 있다.

한전 관계자는 “전기요금은 누진제로 계산하기 때문에 30%를 절전하면 실제 전기요금 감소폭이 더 크다”며 “여기에 차감 포인트까지 주기 때문에 절반까지 줄이는 효과가 나타나는 셈”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윤상직 산업부 장관은 “8월 2주 중 예비력이 마이너스 198만kW까지 하락하는 등 올 여름 사상 최악의 전력난이 예상된다”며 “이번 여름만 무사히 넘기면 내년 여름부터는 대규모 신규발전기 준공으로 전력난이 해소될 것으로 전망한다. 이번 한번만 더 우리 국민의 저력을 모아 달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전력당국은 지난달 31일 ‘여름철 전력수급 전망 및 대책발표’를 통해 ▲공공기관 여름철 피크시간대 전력사용량 20% 이상 감축 ▲계약전력 5000kW 이상 절전규제 실시 ▲계약전력 100kW 이상 대형건물 냉방온도 제한 ▲계약전력 5000kW 미만 선택형 피크요금제 확대 ▲주택용 전기절약 할인 인센티브 도입 ▲‘문열고 냉방’ 단속 강화 및 범국민 ‘100kW줄이기’ 운동 확산 ▲예비력 400만kW 이하 비상시 조치 철저히 준비 등 7개 방안을 발표했다.
 



  • 코스피 : 2034.51하락 19.3113:10 09/22
  • 코스닥 : 579.88하락 1.513:10 09/22
  • 원달러 : 1038.95하락 5.6513:10 09/22
  • 두바이유 : 95.42하락 0.9513:10 09/22
  • 금 : 1216.60하락 10.313:10 09/22

칼럼

  • [고수칼럼] 미리 계산해보는 퇴직·연금소득세 #중견기업에 재직 중인 김모 부장. 그는 최근 회사 구조조정 등으로 동료들의 퇴직이 늘면서 퇴직금 활용방법과 세금에 대한 관심이 커졌다. 여전히 아이들 뒷바라지가 필요하고 퇴직금을 목돈으로 수령해도 세금이 만만찮아 실제 손에 쥐는 돈은 얼마 되지 않을 것이기
  • [기자수첩] 바보 만든 '제2롯데월드 프리오픈' "이번 주말에 제2롯데월드 가볼까? 거기 지금 '프리오픈'(pre-open)인가 뭔가 한다던데…. 간만에 정후(아들·4)랑 나들이나 가자고. 어때?"그놈의 '싱크홀' 취재 때문에 잠실 일대를 지겹도록 드나들던 기자로서는 이제 좀 끝나나 싶었다. 하지만 이번에는 잠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